본문 바로가기
안과 질환과 안과 치료/백내장

백내장 예방약, 치료약 : 벤다라인~

by 아이엠파인땡큐 아그점빵 2017. 9. 24.
반응형

백내장은 다양한 요인(multifactorial disease)으로 인해 발생하는데, 현재 까지 알려진 그 위험요인으로는 고령, 당뇨, 영양부족, 태양광선(자외선), 흡연, 신부전, 대량설사 등이 있습니다.

(JKOS 2009:50(10):1555-1562)

현재까지의 연구에 따르면, 노인성 백내장을 일으키는 가장 중요한 원인 산화 스트레스 입니다. 

활성산소 등에 의한 산화 스트레스가 눈에 작용하면 수정체의 단백질이 산화되어 백내장이 유발되고, 또한 고령자일수록 활성산소 등의 산화 스트레스에 대한 방어력이 감소하기 때문에 백내장 유발 가능성이 높아진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이 산화스트레스에 의한 백내장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나온 것이 백내장 예방 안약들입니다.

백내장 예방 안약과 관련된 내용은 이전 포스팅에서 확인하세요~
이번에 이야기할 내용은 안약의 형태가 아닌 먹는약의 형태로 나온 또다른 백내장 예방약 입니다.


결론 부터 말씀드리면, 벤다라인 (bendazac lysine, 벤다작리신, 벤다작리진, 벤다작 라이신) 입니다.


과거에는 아래와 같이 점안약의 형태로도 나와있었지만 현재는 더이상 시판되고 있지 않습니다.




먹는약으로 나오는 벤다작리신(bendazac lysine)은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국제약품에서 생산하고 있으며, 벤다라인이라는 이름으로 판매되고 있습니다.


성인에서는 500mg 제형을 하루에 3번 복용하도록, 소아에서는 250mg 제형을 하루에 3번 복용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약은 아래와 같이 생겼구요~



이 벤다락 리신(bendazac lysine)의 백내장 예방 효과에 대해서 알아보기 위해서 연구를 한편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British Journal of Ophthalmology 에 1989년 발표된 논문인 Dehydrational crises: a major risk factor in blinding cataract 으로  대량 설사와 백내장 발생의 연관관계를 발표한 논문입니다.  안과 논문 리뷰 마흔 아홉번째(49) 연구 입니다.



본 글의 맨 처음부분에서 백내장의 발생 위험인자를 다시 보시면  흡연, 신부전, 대량 설사라는 말이 나옵니다.

백내장은 다양한 요인(multifactorial disease)으로 인해 발생하는데, 현재 까지 알려진 그 위험요인으로는 고령, 당뇨, 영양부족, 태양광선(자외선), 흡연, 신부전, 대량설사 등이 있습니다. 


흡연은 흡연시 발생하는 산화적 스트레스 및 흡연시 증가하는 여러가지 발암물질이나 위해 물질로 인해서 발생한다고 생각하면되는데, 신부전(콩팥 기능상실) 이나 대량 설사 는 무슨 의미일까요?





1980년대 중후반 인도와 파키스탄 지대에서 백내장 환자가 급증하는 일이 발생하였습니다.

 단순히 노인환자에서 발생하는 노년성 백내장(senile cataract) 뿐 아니라, 유년기의 아이들에서도 연소기 백내장(juvenile cataract)이 급증하였습니다.

그 원인을 알아보기 위해서 역학 조사를 실시하였습니다.


그 당시 인도와 파키스탄 지대에는 열악한 위생 상태와 강물에 몸을 씻는 종교적인 이유 등으로 인한 강의 오염에 의해서 수(水)인성 질병콜레라가 발생하였고, 당시 아이 어른 할것 없이 모두 대량 설사를 하는 일이 발생하였습니다.


백내장에 대한 원인을 밝히고자 연구를 하였더니 대량 설사를 하고 나서 백내장이 발생하였다는 결과를 얻을수 있었습니다.


총 1364명의 역학 조사를 통해서 대량 설사를 겪은 경우와 그렇지 않은 경우 백내장의 발생에 따라서, 대량설사가 백내장을 발생시키는 위험도를 산출하였습니다.  

전체 결과는 대량 설사가 있었던 경우, 그렇지 않은 경우에 비해서 약 3.04배 백내장을 더 발생시키는 것으로 나왔습니다.


 Dehydrational crises: a major risk factor in blinding cataract




이를 그림으로 표현 하면 대량설사나 열사병으로 인한 탈수에 노출되지 않은 경우에 비해서,   대량 설사와 열사병으로 인한 탈수에 노출될 경우 백내장의 발생 위험도가 급격히 증가하는 것을 알수 있습니다.





대량 설사와 열사병으로 인해서 백내장이 발생하는 이유는  다음과 같은 일련의 과정으로 설명됩니다.


1. 대량으로 설사를 하게 되면 탈수 증상이 발생합니다.


2. 탈수가 발생하면 체내에는 수분이 부족하여 소변 배출이 감소하게 됩니다.


3. 사람이 단백질을 섭취하게 되면 단백질을 분해하고 남은 질소(화학기호 N)를 체외로 배출하기 위해서 요소(Urea)라는 물질을 만들어냅니다. 그리고 요소는 소변을 통해서 체외로 배출되게 됩니다. (소변에서 나는 소변냄새, 찌릉내는 이 요소(Urea)에서 나는 냄새입니다)



4. 탈수로 인해서 소변 배출이 감소하게되면 요소(Urea)를 체외로 배출할수 없기에 몸속에 요소(Urea)가 쌓입니다. 


5. 체내에 요소(Urea)가 증가하면 요독증 (Uremia)가 발생합니다. 요독증은 말그대로 요(소변)의 독(독성)이 신체에 나타나는 것을 말합니다.

이는 앞서 백내장의 위험인자라고 알려진 신부전(콩팥 기능 상실)대량 설사에서 나타나게 됩니다.


6. 요독증 발생시 요소는 인체내에서 다음과 같은 화학반응을 일으킵니다.




요소가 열에 의해서 분해되어 Cynate = Cyanic acid (시안산, 사이안산) 으로 됩니다. (첫번째 줄)

이 Cyanate = Cyanic acid 는 체내에서 Isocyanic Acid = Isocyanate (이소시안산, 아이소사이안산)의 형태로 바뀌게 됩니다.

Isocyanic Acid (이소시안산)은 체내의 단백질과 결합하여 단백질을 카르바밀레이션(Carbamylation) 시키게 됩니다. (두번째 줄)


7. 이때 Carbamylation 이 발생한 단백질은 말그대로 단백질의 "변성" 이 일어나는 것입니다.

이때 변성이 일어나는 대표적인 단백질이 인체의 수정체 단백질 입니다.


8. 이렇게 수정체 단백질이 Carbamylation(카르바밀레이션) 되면서 백내장이 발생하게 됩니다.



이러한 과정에 의해서 인도와 파키스탄 지대에서 대량 설사이후 백내장 환자가 급증하게되었습니다.


   


이러한 Isocynaic acid (이소시안산)는 단순히 대량설사이후 발생하는 요독증이나 신부전에서의 요독증 때만 나타나는 것은 아닙니다.


담배나 산불, 장작불 등의 연기에서 이소시안산 이 발견되고, 흡연자에서 체내에 Isocynaic acid (이소시안산)의 농도가 높습니다.

또한 최근에는 대기오염으로 인해 공기중에서도 이소시안산이 발견된다고 합니다.



이렇듯 "이소시안산에 의한 카르바밀레이션"은 백내장 발생의 원인이라는 것이 밝혀졌습니다.



그렇다면 당연히  단백질이 카르바밀레이션 되는 것을 억제하면 백내장을 예방할수 있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필수 아미노산인 라이신(lysine)과 벤다작리신(bendazac lysine)은  인체내에서 단백질의 카르바밀레이션을 억제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그리하여 나온 약이 바로 벤다라인 (bendazac lysine, 벤다작리신, 벤다작리진, 벤다작 라이신) 입니다.






반응형

댓글0